강원도, 2020년도 정부예산에 6조 7295억원 반영
강원도, 2020년도 정부예산에 6조 7295억원 반영
19년 대비 10.5.% (6417억원) 증가..신규예산 대거 반영
  • 오주원 기자
  • 승인 2019.09.02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가 내년도 국비확보 목표액이 6조3000억원보다 4295억원 이상 초과 달성한 6조 7295억원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했다.

이는 ‘올해 정부예산 확보액인 6조 878억원보다 10.5%가 증액된 규모로 하반기 결정되는 공모사업들까지 감안하면, 최종 국비확보 규모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2020년 정부예산안에 반영사업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혁신성장, R&D 등 경제분야 4164억 ▲SOC 분야 1조 1078억 ▲문화관광 체육 분야 2776억 ▲보건복지 분야 1조 7865억 ▲농림해양분야 5574억 ▲환경분야 2328억 ▲안전․기타분야 2조 3510억원 등이 반영됐다.

또한 혁신성장 및 일본수출규제 대응사업 등 정부의 예산편성 기조에 발 빠르게 대응해, 관련 신규예산을 대거 반영시켰다.

혁신성장 및 일본수출규제 대응사업으로는 ▲E-모빌리티 기업지원센터 구축(100억) ▲반도체 제조장비등 세라믹부품 고도화(37억) ▲첨단의료기기 상용화기술 실증(20억) ▲디지털헬스케어 생태계구축 규제특구사업(42억) ▲지역산업거점 스마트 특성화 기반구축(60억) ▲남원주역세권 창업지원 허브(3억)등의 사업이다.

아울러, 수년간 건의하였으나 반영되지 못했던 ▲설악동 재건사업(6억) ▲항만 연안방재연구센터(16억) ▲남북산림협력센터(2억원)사업 등이 이번 정부안에 포함되는 성과를 이뤘다.

정부예산에 포함된 주요사업은 SOC 분야로 ▲제2경춘국도(200억) ▲제천~영월 고속도로(10억, 예타통과 전제시) ▲춘천~속초 철도(10억) ▲여주~원주 철도(12억) ▲원주~제천 철도(260억) ▲포항~동해선 전철화(200억) ▲춘천~화천 등 일반국도(971억) ▲포진~문막 등 국지도(70억) ▲옥계지구 진입도로(39억원)사업 등이다.

해양산림 분야▲동해항 임항 교통시설확충(21억) ▲강원순찰선 건조(10억) ▲동해항 3단계 개발(1,853억) ▲국가어항 개발(278억) ▲연안정비(249억) ▲숲가꾸기(327억)이다.

문화복지 분야분야는 ▲올림픽 전문체육시설 사후활용(10억) ▲올림픽기념재단 프로그램(35억) ▲태봉국 철원성 발굴조사(12억) ▲춘천시립복지원 증축(20억) ▲공공의료원 기능보강(224억)등의 사업이다.

안전 기타 분야 ▲소방공무원 운전교육훈련센터 건립(1억) ▲동해안 군경계철책 철거(218억, 공통) ▲접경지역 LPG배관망 구축(3억,공통) ▲양양경찰서 신축(3억) ▲안전체험형 직장어린이집 신축(4억) ▲강릉 작전지휘부 설치(121억) ▲속초법원·지검 신축(142억) ▲속초·원주교도소 신축(84억)등이다.

이러한 성과가 있기까지는 강원도는 연초부터 최문순 도지사를 비롯한 공무원들이 중앙부처 및 기재부를 수시로 방문해 건의했고, 지역 및 도연고 국회의원 등 정치권과의 공조가 큰 몫을 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한편, 오는 3일 정부예산안이 국회에 제출되면 강원도는 국회대응체제로 전환해, 미반영된 현안사업들을 반영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 강원도 지역구 국회의원과 협의회를 개최해 주요현안 사업을 설명하고 지원을 당부한 바 있으며, 국회에서 본격적으로 예산심의가 시작되면, 관련 공무원이 국회에 상주하며,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국비가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