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닭집에서 / 안원찬
생닭집에서 / 안원찬
  • 더뉴스24
  • 승인 2022.10.26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지동시장 생닭집에 가면
발가벗은 닭들이 좌판 위에 제멋대로 놓여있다

닭 손질하던 아저씨 흥에 겨워
발라당 뒤집어져 있는 것들
털 뽑힐 때 반항한 놈들이고,
무릎 꿇고 있는 것들
죽음값 흥정하는 이에게
목만큼은 자르지 말아 달라 애원한 놈들이고,
털썩 주저앉아 있는 것들
다산으로 미주알 빠진 놈들이라고,
한바탕 사설을 늘어놓는다

어떤 이는 뒤집어진 놈 달라 하고
어떤 이는 무릎 꿇은 놈 달라는데
주저앉아 있는 놈 달라는 이 하나도 없다
어떤 이는 닭볶음탕거리라 하고
어떤 이는 백숙거리라 하며
하나같이 육덕한 놈 달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