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생소주에 녹는다 / 안원찬
나는 생소주에 녹는다 / 안원찬
  • 오주원 기자
  • 승인 2021.04.2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도 마시지 않으면 속이 거꾸로 선다

이슬 맺힌 파란 병 없으면 죽는 날

텅 빈 냉장고 채우라는 메시지가 뜬다

어김없이 방앗간에 들려 숨겨온 이슬이

슬그머니 밥 말아 게눈감추듯 먹어 치운다

어쩌다 매실 오이 레몬 섞어보지만

생소주의 그 맛만큼 따라잡을 수 없다

아내에게 늘 건네는 틀에 박힌 말

난 여자 없이는 살아도 술 없이는 못 살아

술잔 놓는 날이면 저승사자 따라가는 날

달콤하면 쓰고 쓰면 달콤한 생소주

밴댕이젓에 삭혀진 짠지처럼 감칠맛 난다

내 생에 달라질 일 있다면 술 끊는 일

취기로 시 쓰는 것 외에 아무것도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강원도 홍천군 홍천읍 희망리 148-4 / 강원도 횡성군 공근면 영서로 학담3길19
  • 대표전화 : 070-4146-0106 / 010-8615-0106
  • 팩스 : 033-436-02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주원
  • 법인명 : 더 뉴스24(the news24)
  • 제호 : 더뉴스24
  • 등록번호 : 강원 아 00242
  • 등록일 : 2018-09-13
  • 발행일 : 2018-10-01
  • 발행인 : 오주원
  • 편집인 : 오주원
  • 더뉴스24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더뉴스24.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ns.24@daum.net
ND소프트